이 페이지의 내용을 보려면 최신 버전의 Adobe Flash Player가 필요합니다.

Adobe Flash Player 내려받기

홈으로 교회안내 찾아오시는 길 관리자

 

커뮤니티
신앙Q&A
영상자료
자유게시판
자유게시판
로그인  회원가입  정보수정  로그아웃  관리자 
아가서 읽기
김목사  (2019-08-10 05:43:02, Hit : 276, Vote : 5)

(아1:1)솔로몬의 아가라


(아1:2) 내게 입맞추기를 원하니 네 사랑이 포도주보다 나음이로구나
(아1:3) 네 기름이 향기로워 아름답고 네 이름이 쏟은 향기름 같으므로
처녀들이 너를 사랑하는구나
(아1:4) 왕이 나를 그의 방으로 이끌어 들이시니 너는 나를 인도하라
우리가 너를 따라 달려가리라 우리가 너로 말미암아 기뻐하며 즐거워하니
네 사랑이 포도주보다 더 진함이라 처녀들이 너를 사랑함이 마땅하니라
(아1:5) 예루살렘 딸들아 내가 비록 검으나 아름다우니
게달의 장막 같을지라도 솔로몬의 휘장과도 같구나
(아1:6) 내가 햇볕에 쬐어서 거무스름할지라도 흘겨보지 말 것은
내 어머니의 아들들이 나에게 노하여 포도원지기로 삼았음이라
나의 포도원을 내가 지키지 못하였구나
(아1:7) 내 마음으로 사랑하는 자야 네가 양 치는 곳과
정오에 쉬게 하는 곳을 내게 말하라
내가 네 친구의 양 떼 곁에서 어찌 얼굴을 가린 자 같이 되랴


(아1:8) 여인 중에 어여쁜 자야
네가 알지 못하겠거든 양 떼의 발자취를 따라
목자들의 장막 곁에서 너의 염소 새끼를 먹일지니라
(아1:9) 내 사랑아 내가 너를 바로의 병거의 준마에 비하였구나
(아1:10) 네 두 뺨은 땋은 머리털로, 네 목은 구슬 꿰미로 아름답구나
(아1:11) 우리가 너를 위하여 금 사슬에 은을 박아 만들리라
(아1:12) 왕이 침상에 앉았을 때에 나의 나도 기름이 향기를 뿜어냈구나
(아1:13) 나의 사랑하는 자는 내 품 가운데 몰약 향주머니요
(아1:14) 나의 사랑하는 자는 내게 엔게디 포도원의 고벨화 송이로구나
(아1:15) 내 사랑아 너는 어여쁘고 어여쁘다 네 눈이 비둘기 같구나
(아1:16) 나의 사랑하는 자야 너는 어여쁘고 화창하다 우리의 침상은 푸르고
(아1:17) 우리 집은 백향목 들보, 잣나무 서까래로구나


(아2:1) 나는 사론의 수선화요 골짜기의 백합화로다


(아2:2) 여자들 중에 내 사랑은 가시나무 가운데 백합화 같도다


(아2:3) 남자들 중에 나의 사랑하는 자는 수풀 가운데 사과나무 같구나
내가 그 그늘에 앉아서 심히 기뻐하였고 그 열매는 내 입에 달았도다
(아2:4) 그가 나를 인도하여 잔칫집에 들어갔으니 그 사랑은 내 위에 깃발이로구나
(아2:5) 너희는 건포도로 내 힘을 돕고 사과로 나를 시원하게 하라
내가 사랑하므로 병이 생겼음이라
(아2:6) 그가 왼팔로 내 머리를 고이고 오른팔로 나를 안는구나
(아2:7) 예루살렘 딸들아 내가 노루와 들사슴을 두고 너희에게 부탁한다
내 사랑이 원하기 전에는 흔들지 말고 깨우지 말지니라
(아2:8) 내 사랑하는 자의 목소리로구나 보라 그가 산에서 달리고
작은 산을 빨리 넘어오는구나
(아2:9) 내 사랑하는 자는 노루와도 같고 어린 사슴과도 같아서
우리 벽 뒤에 서서 창으로 들여다보며 창살 틈으로 엿보는구나


(아2:10) 나의 사랑하는 자가 내게 말하여 이르기를
나의 사랑, 내 어여쁜 자야 일어나서 함께 가자
(아2:11) 겨울도 지나고 비도 그쳤고
(아2:12) 지면에는 꽃이 피고 새가 노래할 때가 이르렀는데
비둘기의 소리가 우리 땅에 들리는구나
(아2:13) 무화과나무에는 푸른 열매가 익었고
포도나무는 꽃을 피워 향기를 토하는구나
나의 사랑, 나의 어여쁜 자야 일어나서 함께 가자
(아2:14) 바위 틈 낭떠러지 은밀한 곳에 있는 나의 비둘기야
내가 네 얼굴을 보게 하라 네 소리를 듣게 하라
네 소리는 부드럽고 네 얼굴은 아름답구나


(아2:15) 우리를 위하여 여우 곧 포도원을 허는 작은 여우를 잡으라
우리의 포도원에 꽃이 피었음이라
(아2:16) 내 사랑하는 자는 내게 속하였고 나는 그에게 속하였도다
그가 백합화 가운데에서 양 떼를 먹이는구나
(아2:17) 내 사랑하는 자야
날이 저물고 그림자가 사라지기 전에 돌아와서
베데르 산의 노루와 어린 사슴 같을지라


(아3:1) 내가 밤에 침상에서 마음으로 사랑하는 자를 찾았노라
찾아도 찾아내지 못하였노라
(아3:2) 이에 내가 일어나서 성 안을 돌아다니며
마음에 사랑하는 자를 거리에서나 큰 길에서나 찾으리라 하고
찾으나 만나지 못하였노라
(아3:3) 성 안을 순찰하는 자들을 만나서 묻기를
내 마음으로 사랑하는 자를 너희가 보았느냐 하고
(아3:4) 그들을 지나치자마자 마음에 사랑하는 자를 만나서
그를 붙잡고 내 어머니 집으로,
나를 잉태한 이의 방으로 가기까지 놓지 아니하였노라
(아3:5) 예루살렘 딸들아 내가 노루와 들사슴을 두고 너희에게 부탁한다
사랑하는 자가 원하기 전에는 흔들지 말고 깨우지 말지니라


(아3:6) 몰약과 유향과 상인의 여러 가지 향품으로 향내 풍기며
연기 기둥처럼 거친 들에서 오는 자가 누구인가
(아3:7) 볼지어다 솔로몬의 가마라 이스라엘 용사 중 육십 명이 둘러쌌는데
(아3:8) 다 칼을 잡고 싸움에 익숙한 사람들이라
밤의 두려움으로 말미암아 각기 허리에 칼을 찼느니라
(아3:9) 솔로몬 왕이 레바논 나무로 자기의 가마를 만들었는데
(아3:10) 그 기둥은 은이요 바닥은 금이요 자리는 자색 깔개라
그 안에는 예루살렘 딸들의 사랑이 엮어져 있구나
(아3:11) 시온의 딸들아 나와서 솔로몬 왕을 보라
혼인날 마음이 기쁠 때에 그의 어머니가 씌운 왕관이 그 머리에 있구나


(아4:1) 내 사랑 너는 어여쁘고도 어여쁘다
너울 속에 있는 네 눈이 비둘기 같고
네 머리털은 길르앗 산 기슭에 누운 염소 떼 같구나
(아4:2) 네 이는 목욕장에서 나오는 털 깎인 암양
곧 새끼 없는 것은 하나도 없이
각각 쌍태를 낳은 양 같구나
(아4:3) 네 입술은 홍색 실 같고 네 입은 어여쁘고
너울 속의 네 뺨은 석류 한 쪽 같구나
(아4:4) 네 목은 무기를 두려고 건축한 다윗의 망대 곧 방패 천 개,
용사의 모든 방패가 달린 망대 같고
(아4:5) 네 두 유방은 백합화 가운데서 꼴을 먹는 쌍태 어린 사슴 같구나
(아4:6) 날이 저물고 그림자가 사라지기 전에
내가 몰약 산과 유향의 작은 산으로 가리라
(아4:7) 나의 사랑 너는 어여쁘고 아무 흠이 없구나
(아4:8) 내 신부야 너는 레바논에서부터 나와 함께 하고
레바논에서부터 나와 함께 가자
아마나와 스닐과 헤르몬 꼭대기에서 사자 굴과 표범 산에서 내려오너라

(아4:9) 내 누이, 내 신부야 네가 내 마음을 빼앗았구나
네 눈으로 한 번 보는 것과 네 목의 구슬 한 꿰미로 내 마음을 빼앗았구나
(아4:10) 내 누이, 내 신부야 네 사랑이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
네 사랑은 포도주보다 진하고
네 기름의 향기는 각양 향품보다 향기롭구나
(아4:11) 내 신부야 네 입술에서는 꿀 방울이 떨어지고
네 혀 밑에는 꿀과 젖이 있고
네 의복의 향기는 레바논의 향기 같구나
(아4:12) 내 누이, 내 신부는 잠근 동산이요 덮은 우물이요 봉한 샘이로구나
(아4:13) 네게서 나는 것은 석류나무와 각종 아름다운 과수와 고벨화와 나도풀과
(아4:14) 나도와 번홍화와 창포와 계수와 각종 유향목과 몰약과 침향과
모든 귀한 향품이요
(아4:15) 너는 동산의 샘이요 생수의 우물이요
레바논에서부터 흐르는 시내로구나
(아4:16) 북풍아 일어나라 남풍아 오라
나의 동산에 불어서 향기를 날리라
나의 사랑하는 자가 그 동산에 들어가서 그 아름다운 열매 먹기를 원하노라

(아5:1) 내 누이, 내 신부야
내가 내 동산에 들어와서 나의 몰약과 향 재료를 거두고
나의 꿀송이와 꿀을 먹고 내 포도주와 내 우유를 마셨으니
나의 친구들아 먹으라 나의 사랑하는 사람들아 많이 마시라


(아5:2) 내가 잘지라도 마음은 깨었는데
나의 사랑하는 자의 소리가 들리는구나
문을 두드려 이르기를
나의 누이, 나의 사랑, 나의 비둘기, 나의 완전한 자야 문을 열어 다오
내 머리에는 이슬이, 내 머리털에는 밤이슬이 가득하였다 하는구나
(아5:3) 내가 옷을 벗었으니 어찌 다시 입겠으며
내가 발을 씻었으니 어찌 다시 더럽히랴마는
(아5:4) 내 사랑하는 자가 문틈으로 손을 들이밀매 내 마음이 움직여서
(아5:5) 일어나 내 사랑하는 자를 위하여 문을 열 때
몰약이 내 손에서, 몰약의 즙이 내 손가락에서 문빗장에 떨어지는구나
(아5:6) 내가 내 사랑하는 자를 위하여 문을 열었으나 그는 벌써 물러갔네
그가 말할 때에 내 혼이 나갔구나
내가 그를 찾아도 못 만났고 불러도 응답이 없었노라
(아5:7) 성 안을 순찰하는 자들이 나를 만나매
나를 쳐서 상하게 하였고
성벽을 파수하는 자들이 나의 겉옷을 벗겨 가졌도다



(아5:8) 예루살렘 딸들아 너희에게 내가 부탁한다
너희가 내 사랑하는 자를 만나거든 내가 사랑하므로 병이 났다고 하려무나



<여자들이 하는 말>
(아5:9) 여자들 가운데에 어여쁜 자야
너의 사랑하는 자가 남의 사랑하는 자보다 나은 것이 무엇인가
너의 사랑하는 자가 남의 사랑하는 자보다 나은 것이 무엇이기에
이같이 우리에게 부탁하는가


(아5:10) 내 사랑하는 자는 희고도 붉어 많은 사람 가운데에 뛰어나구나
(아5:11) 머리는 순금 같고 머리털은 고불고불하고 까마귀 같이 검구나
(아5:12) 눈은 시냇가의 비둘기 같은데 우유로 씻은 듯하고 아름답게도 박혔구나
(아5:13) 뺨은 향기로운 꽃밭 같고 향기로운 풀언덕과도 같고
입술은 백합화 같고 몰약의 즙이 뚝뚝 떨어지는구나
(아5:14) 손은 황옥을 물린 황금 노리개 같고
몸은 아로새긴 상아에 청옥을 입힌 듯하구나
(아5:15) 다리는 순금 받침에 세운 화반석 기둥 같고
생김새는 레바논 같으며 백향목처럼 보기 좋고
(아5:16) 입은 심히 달콤하니 그 전체가 사랑스럽구나
예루살렘 딸들아 이는 내 사랑하는 자요 나의 친구로다


(아6:1) 여자들 가운데에서 어여쁜 자야
네 사랑하는 자가 어디로 갔는가 네 사랑하는 자가 어디로 돌아갔는가
우리가 너와 함께 찾으리라


(아6:2) 내 사랑하는 자가 자기 동산으로 내려가 향기로운 꽃밭에 이르러서
동산 가운데에서 양 떼를 먹이며 백합화를 꺾는구나
(아6:3) 나는 내 사랑하는 자에게 속하였고 내 사랑하는 자는 내게 속하였으며
그가 백합화 가운데에서 그 양 떼를 먹이는도다


(아6:4) 내 사랑아 너는 디르사 같이 어여쁘고, 예루살렘 같이 곱고,
깃발을 세운 군대 같이 당당하구나
(아6:5) 네 눈이 나를 놀라게 하니 돌이켜 나를 보지 말라
네 머리털은 길르앗 산 기슭에 누운 염소 떼 같고
(아6:6) 네 이는 목욕하고 나오는 암양 떼 같으니 쌍태를 가졌으며
새끼 없는 것은 하나도 없구나
(아6:7) 너울 속의 네 뺨은 석류 한 쪽 같구나
(아6:8) 왕비가 육십 명이요 후궁이 팔십 명이요 시녀가 무수하되
(아6:9) 내 비둘기, 내 완전한 자는 하나뿐이로구나
그는 그의 어머니의 외딸이요 그 낳은 자가 귀중하게 여기는 자로구나
여자들이 그를 보고 복된 자라 하고 왕비와 후궁들도 그를 칭찬하는구나
(아6:10) 아침 빛 같이 뚜렷하고 달 같이 아름답고
해 같이 맑고 깃발을 세운 군대 같이 당당한 여자가 누구인가
(아6:11) 골짜기의 푸른 초목을 보려고 포도나무가 순이 났는가
석류나무가 꽃이 피었는가 알려고 내가 호도 동산으로 내려갔을 때에
(아6:12) 부지중에 내 마음이 나를 내 귀한 백성의 수레 가운데에 이르게 하였구나
(아6:13) 돌아오고 돌아오라 술람미 여자야 돌아오고 돌아오라
우리가 너를 보게 하라
너희가 어찌하여 마하나임에서 춤추는 것을 보는 것처럼
술람미 여자를 보려느냐

(아7:1) 귀한 자의 딸아 신을 신은 네 발이 어찌 그리 아름다운가
네 넓적다리는 둥글어서 숙련공의 손이 만든 구슬 꿰미 같구나
(아7:2) 배꼽은 섞은 포도주를 가득히 부은 둥근 잔 같고
허리는 백합화로 두른 밀단 같구나
(아7:3) 두 유방은 암사슴의 쌍태 새끼 같고
(아7:4) 목은 상아 망대 같구나 눈은 헤스본 바드랍빔 문 곁에 있는 연못 같고
코는 다메섹을 향한 레바논 망대 같구나
(아7:5) 머리는 갈멜 산 같고 드리운 머리털은 자주 빛이 있으니
왕이 그 머리카락에 매이었구나
(아7:6) 사랑아 네가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,
어찌 그리 화창한지 즐겁게 하는구나
(아7:7) 네 키는 종려나무 같고 네 유방은 그 열매송이 같구나
(아7:8) 내가 말하기를 종려나무에 올라가서 그 가지를 잡으리라 하였나니
네 유방은 포도송이 같고 네 콧김은 사과 냄새 같고
(아7:9) 네 입은 좋은 포도주 같을 것이니라
(아7:이) 포도주는 내 사랑하는 자를 위하여 미끄럽게 흘러내려서
자는 자의 입을 움직이게 하느니라
(아7:10) 나는 내 사랑하는 자에게 속하였도다 그가 나를 사모하는구나
(아7:11) 내 사랑하는 자야 우리가 함께 들로 가서 동네에서 유숙하자
(아7:12) 우리가 일찍이 일어나서 포도원으로 가서 포도 움이 돋았는지,
꽃술이 퍼졌는지, 석류 꽃이 피었는지 보자 거기에서 내가 내 사랑을 네게 주리라
(아7:13) 합환채가 향기를 뿜어내고
우리의 문 앞에는 여러 가지 귀한 열매가 새 것, 묵은 것으로 마련되었구나
내가 내 사랑하는 자 너를 위하여 쌓아 둔 것이로다


(아8:1) 네가 내 어머니의 젖을 먹은 오라비 같았더라면
내가 밖에서 너를 만날 때에 입을 맞추어도 나를 업신여길 자가 없었을 것이라
(아8:2) 내가 너를 이끌어 내 어머니 집에 들이고 네게서 교훈을 받았으리라
나는 향기로운 술 곧 석류즙으로 네게 마시게 하겠고
(아8:3) 너는 왼팔로는 내 머리를 고이고 오른손으로는 나를 안았으리라
(아8:4) 예루살렘 딸들아 내가 너희에게 부탁한다
내 사랑하는 자가 원하기 전에는 흔들지 말며 깨우지 말지니라


(아8:5) 그의 사랑하는 자를 의지하고 거친 들에서 올라오는 여자가 누구인가



너로 말미암아 네 어머니가 고생한 곳
너를 낳은 자가 애쓴 그 곳 사과나무 아래에서 내가 너를 깨웠노라
(아8:6) 너는 나를 도장 같이 마음에 품고 도장 같이 팔에 두라
사랑은 죽음 같이 강하고 질투는 스올 같이 잔인하며
불길 같이 일어나니 그 기세가 여호와의 불과 같으니라
(아8:7) 많은 물도 이 사랑을 끄지 못하겠고 홍수라도 삼키지 못하나니
사람이 그의 온 가산을 다 주고 사랑과 바꾸려 할지라도 오히려 멸시를 받으리라


<여자의 오빠들이 하는 말>
(아8:8) 우리에게 있는 작은 누이는 아직도 유방이 없구나
그가 청혼을 받는 날에는 우리가 그를 위하여 무엇을 할까
(아8:9) 그가 성벽이라면 우리는 은 망대를 그 위에 세울 것이요
그가 문이라면 우리는 백향목 판자로 두르리라


(아8:10) 나는 성벽이요 내 유방은 망대 같으니
그러므로 나는 그가 보기에 화평을 얻은 자 같구나
(아8:11) 솔로몬이 바알하몬에 포도원이 있어
지키는 자들에게 맡겨 두고
그들로 각기 그 열매로 말미암아 은 천을 바치게 하였구나
(아8:12) 솔로몬 너는 천을 얻겠고
열매를 지키는 자도 이백을 얻으려니와
내게 속한 내 포도원은 내 앞에 있구나
(아8:13) 너 동산에 거주하는 자야
친구들이 네 소리에 귀를 기울이니 내가 듣게 하려무나
(아8:14) 내 사랑하는 자야
너는 빨리 달리라
향기로운 산 위에 있는 노루와도 같고 어린 사슴과도 같아라

은혜교회입니다
 로그인이 되지 않으면 김목사 2012-01-20 32886 36626
 아가서 읽기 김목사 2019-08-10 5 277
650  동성애 경고, 안드레아 윌리암스 김목사 2017-07-07 28058 29006
649  유인이 군대 사진입니다. 왼쪽 끝!!!  이동욱 2016-05-17 124 1252
648  9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5-09-06 174 1610
647   [Re] 9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5-09-06 1 980
646  6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5-06-06 206 1158
645   [Re] 6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5-06-06 1 683
644  4월 부활주일 예배 찬양 (1)  고영경 2015-04-01 80 781
643  12신조!! 이동욱 2015-03-16 22 826
642  3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5-03-07 6 696
641  2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5-01-25 25 695
640  12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12-06 22 626
639  11월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11-06 11 673
638  10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10-05 24 796
637  9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09-06 13 675
636  8월 주일 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08-10 12 734
635  7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06-29 46 729
634  6월 주일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05-31 98 788
633  5월 주일 예배 찬양  고영경 2014-05-03 67 712
1 2 3 4 5 6 7 8 9 10 


뇌교욱단군상대책위원회
제직회 운영위원